Z世代ファッショントレンド

6月第1週目のクリエイタートレンド


오늘도 ‘크리에이티브'를 찾아 인터넷 세상을 어슬렁거리고 있나요? 눈이 빠져라 서칭하지만 써먹을 만한 정보를 찾기 너무 어렵죠. 요즘은 뭐가 핫할까? 떠오르는 트렌드는 뭘까? 다른 크리에이터들은 뭘 하고 있지? 궁금해하는 크리에이터님의 손품을 덜어주고자 마플샵 에디터 애디가 준비했습니다. 알아두면 쓸모 있는, 굿즈와 크리에이터에 관한 최신 트렌드! 수요일에 찾아올게요.



👇🏻링커레터에서 매 주 더 많은 정보 받아 보기👇🏻





Z세대 여름 옷장을 털어보았더니

큐티, 프리티

사랑받고 자란 티

Z세대는 디자인에 위트를 더한 티셔츠를 선호해요. ‘어딘가 이상하면서도 귀엽고, 부끄럽지만 그래도 입고 싶은 매력’이 있다고 해요. 유행하는 티셔츠의 종류를 크게 세 가지로 나눠서 알아볼까요?




#상태알림

‘일하는 중’, ‘과제 중’, ‘코딩 중’ 같은 문구가 쓰여 있는 티셔츠예요. ‘시험공부를 안 했을 때 입는 티’처럼 상태를 자세히 알려줄수록 재미가 있답니다. ‘시험기간에 입으려고 샀어요’라는 리뷰가 달리기도 해요.





#하찮음

대충 그린 듯한, 의도적으로 하찮게(?) 디자인한 티셔츠도 인기예요. 구매자들은 “대충 보면 하찮지만 자세히 보면 귀엽다”, “저 옷은 뭐야? 라는 식의 시선을 은근히 즐긴다”고 말해요.





#은은한광기

대놓고 이목을 끌기 부끄러운 사람들을 위한, 은은한 광기(?)가 어린 티셔츠도 있어요. 얼핏 보면 예쁜 디자인이지만 자세히 보면 위트가 숨어있죠.




👇🏻티셔츠 굿즈👇🏻


https://marpple.shop/kr/magazine_cidae/products/13044640,https://marpple.shop/kr/foxclub123/products/13446188,https://marpple.shop/kr/yurihanlovesyou/products/12389872,https://marpple.shop/kr/dajaiyusanmu/products/13298430



요즘 다꾸는 이거로 합니다

왕 기니까

왕 귀엽다

다꾸하는 분들이 늘면서 문구류의 수요도 늘었어요. 마스킹 테이프(이하 마테)도 그 중 하나죠. 띠 형태로 길게 붙일 수 있는 특징을 디자인에 반영한 재미있는 제품들이 많답니다.




#할말많은_마테

텍스트를 길게 넣은 마테예요. 디자인하기 어렵지 않고 활용도도 높아요. 마테에 ‘휴가’, ‘생일’, ‘약속’ 등의 텍스트를 넣으면 캘린더를 꾸밀 때 유용하겠죠?





#스티커처럼쓰는_마테

원하는 만큼 찢어 쓸 수 있는 특성을 반영해 스티커처럼 디자인했어요. 또 마스킹 테이프는 위에 글씨를 쓸 수 있는데요. 이런 장점을 살려 찢어 쓰는 이름표로 만들어도 좋을 것 같아요.





#자연_마테

자연 이미지를 마치 무늬처럼 활용한 디자인이에요. 꽃, 파도, 윤슬, 하늘 등의 이미지를 활용하면 감각적인 마테를 만들 수 있답니다.



배달의민족 무료 BGM 배포

무료 폰트에 이어

무료 BGM까지?

배달의민족(이하 배민) 하면 떠오르는 것 중 하나가 바로 무료 폰트예요. 배민에서 배포한 한나체, 을지로체 등은 없으면 디자인계에 타격이 클 정도로(?) 널리 쓰이죠. 그런 배민이 이번엔 무료 BGM을 가지고 나타났습니다!




총 9개의 BGM으로 구성된 ‘로봇판타지아’라는 시리즈예요. 배민 사무실 한편에 적힌 ‘2035년 업계 최초 우주배달 시작’이라는 문장에서 영감을 얻어 행성과 행성, 은하와 은하 사이를 잇는 로봇을 상상하며 만들었다고 해요.





BGM에는 각각 ‘출발’, ‘복귀’, ‘여행’, ‘초대’ 등의 테마가 있어요. 음악뿐 아니라 고퀄리티의 뮤직비디오까지 있어서 보는 즐거움도 있답니다.BGM은 저작권 없이 무료로 사용할 수 있어요.


최근 숏폼 콘텐츠를 제작하는 사람들이 늘면서 무료 BGM에 대한 수요도 많아졌어요.

이럴 때 무료 BGM을 배포하면 저장과 공유가 효과적으로 이뤄지고, 배민에 대한 이미지도 더 좋아지겠죠? 앞으로 배민처럼 무료 BGM을 배포하는 기업들이 많아지지 않을까 싶네요.





요즘 굿즈 디자인은 이게 대세

꾹꾹 누르고 싶은

이 기분

최근 자주 눈에 띄는 디자인이 있어요. 올록볼록 튀어나온 것 같은 3D 아트 디자인이에요. (실제로는 평면이죠!) 꾹 누르면 쑤욱 들어갈 것 같은, 탱글한 질감과 입체감이 특징이랍니다.




발매트나 그립톡, 키링 같은 굿즈 디자인으로도 많이 쓰이고, 핸드폰 배경화면이나 애플워치 배경화면 등 디지털 굿즈 디자인으로도 많이 쓰여요.





크리에이터님도 3D 아트 디자인을 활용해 굿즈를 만들어보시면 어떨까요?




👇🏻링커레터에서 매 주 더 많은 정보 받아 보기👇🏻



コンテンツ詳細

0

検索