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플루언서
다시 함께 즐기는
자라섬재즈페스티벌

비가 오면 물에 잠기던 버려진 작은 섬,

이 섬은 이제 재즈를 좋아하는 사람들이라면

누구나 가고 싶어하는 곳이 되었습니다.


55개국 1147팀의 아티스트가 다녀간

아시아 대표 페스티벌,

자라섬재즈페스티벌이 코로나의 긴 터널을 뚫고

드디어 다시 시작합니다. 😊





https://marpple.shop/kr/jarasumjazz/products/8519506



https://marpple.shop/kr/jarasumjazz/products/8234236,https://marpple.shop/kr/jarasumjazz/products/8225746,https://marpple.shop/kr/jarasumjazz/products/8234239,https://marpple.shop/kr/jarasumjazz/products/8225546



https://marpple.shop/kr/jarasumjazz/products/8223089,https://marpple.shop/kr/jarasumjazz/products/8484760,https://marpple.shop/kr/jarasumjazz/products/8333222,https://marpple.shop/kr/jarasumjazz/products/8333137



https://marpple.shop/kr/jarasumjazz/products/8575712,https://marpple.shop/kr/jarasumjazz/products/8575716,https://marpple.shop/kr/jarasumjazz/products/8575728



https://marpple.shop/kr/jarasumjazz/products/8575734







매력적인 재즈 선율이 흐르는 듯한 아트웍은 

유럽이 주목하는 네덜란드 그래픽 아티스트 

조르디 반 덴 뉴벤디크의 작품입니다.


조르디는 제작하기 전 음악과 교감하기 위해 

자라섬에서 연주했던 뮤지션들의 
플레이리스트를 요청했고, 역대 페스티벌의 
라이브 음원에서 영감을 받아 작품을 완성했습니다.


 I feel that the artwork comes 
close to how I, and perhaps others, 
experience Jazz Music; the essentials, 
colourful, playful and enjoyable. ”

- Jordy van den Nieuwendijk


자라섬에서 들려오는 아름다운 재즈 선율을 담은

자라섬재즈 굿즈를 만나보세요.



투데이 목록

투데이 상세

0